Community

/Community/SUPPORT

SUPPORT

SUPPORT

돌잔치 | 신생아 목욕시키는 법 !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-03-06 16:37 조회894회 댓글0건

본문

외출을 하지 못하는 신생아라 할지라도 외부에 노출된 부모의 손길에서까지 자유로울 순 없다.

부모 개인의 위생 관리도 중요하지만, 면역력이 약한 아기가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청결에 힘써야 한다.

 

# 신생아 목욕은 일주일에 몇 번?

갓 태어난 아기를 씻기려면 어딜 어떻게 만져야 할지, 그리고 목욕을 매일매일 시켜도 괜찮은 건지 초보 엄마에게는 아기 목욕시키는 것도 쉬운 일은 아니다. 신생아는 물론 돌 이전의 아기는 일주일에 두세 번 정도만 목욕을 시키는 것이 좋다.

목욕을 매일매일 시키지 않으면 몸이 근질거려 참지 못하는 엄마들이 간혹 있는데 목욕을 너무 자주 시키면 아기의 피부가 건조해질 수 있다. 땀을 많이 흘리는 계절에 매일 물로 씻겨 주는 것은 상관없다.


# 통목욕은 배꼽이 완전히 떨어진 후에

신생아는 보통 태어나고 나서 1~2주가 지나야 배꼽이 완전히 떨어지는데 이때까지는 통목욕을 시키지 말고 수건을 물에 묻혀서 닦아주는 것이 좋다. 얼굴에는 비누를 쓰지말고 아기를 물에 넣는 것은 배꼽이 다 아문 다음이 좋다.


# 초보 엄마들이 주의해야할 점

샤워기를 틀어놓고 목욕시키지말자. 물을 받으면서 목욕시키지 말라는 뜻이다. 샤워기는 틀어놓으면 온도변화가 생길 수 있다. 신생아는 피부층이 얇기 때문에 온도 변화로 인한 체온변화가 쉽게 일어난다. 때문에 물을 처음부터 받아서 씻기는 것이 좋다. 물 온도는 38~40°C가 적당하다. 온도계가 없다면 팔꿈치를 담궜을 때 따듯한 정도로 생각하면 된다.
 

신생아 목욕은 주로 방에서 이뤄지는데 이때 실내온도는 매우 중요하다. 보통 신생아의 거주 온도는 22~25°C 정도다. 목욕할 때는 25~27°C 정도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.

 

 

목욕 순서

 1   얼굴부터 닦아주자. 손으로 하지말고 부드러운 거즈 손수건으로 하는 것이 좋다. 손수건에 물을 적셔 눈을 먼저 닦고 입, 코, 얼굴 기타 부분, 귀 순서로 닦아야 한다. 아기에게 물을 끼얹어 세수시키는 것은 금물.

 2   얼굴을 씻겼다면 그 다음은 머리를 감길 차례. 한손으로 목이랑 머리를 받치고 나머지 한손으로 머리를 감기면 된다.

 3  머리를 감겼다면 몸을 씻길 차례. 발부터 물에 서서히 담군다. 아이를 물속으로 천천히 넣어 아기가 안전하게 앉으면 한손으로 겨드랑이 쪽으로 아기를 눕혀 고정시키고, 앞쪽 몸부터 씻긴다. 아기가 많이 운다면 등부터 씻겨주는 게 좋다. 아이를 엎드리게 해 심장을 자극시키고 등부터 씻기면 울음을 빨리 그친다. 몸통을 다 씻겼다면 팔, 다리 순으로 씻기면 된다. 

 전문가 프로필_하정훈 소아청소년과 전문의

하정훈 전문가는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, 대한소아과학회 임상연구위원이며 육아 바이블 '삐뽀삐뽀119소아과'의 저자이자 현재 소아청소년과 전문의이다.

 

 

출처_https://post.naver.com/viewer/postView.nhn?volumeNo=18489763&memberNo=22718804&navigationType=push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